[아시아경제] 전통문화 살리기 나선 특급호텔…"종가 내림음식부터 황실 만찬까지"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국내 특급호텔들이 전통음식 보존을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명맥이 끊긴 대한제국 당시의 황실 서양식 만찬을 재현하는가 하면 종가를 통해서만 전해졌던 종부들의 내림음식을 일반 대중에 선보이기로 한 것.  


1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더플라자호텔의 뷔페 레스토랑 세븐스퀘어는 종갓집 며느리를 통해 내려온 종가음식을 선보였다. 이날부터 3주간 한주씩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12개 종가의 내림음식을 내놓는다. 


한 주 동안은 전남 나주의 밀양 박씨 청재공파 박종 종가의 강정숙 종부는 집안을 통해 내려왔던 반동치미, 나주곰탕, 나주홍어구이 등을 선보인다. 다음 주에는 충북 청주 문화 류씨 시랑공파 류정향 종가의 김종희 종부가 담북장, 사과김치, 청국장 김치찜을 내놓는다. 이어 경북 안동 의성 김씨 지촌 김방걸 종가의 이순희 종부가 건진국수, 민물고기 양념구이, 다슬기 국을 직접 선보일 계획이다. 


기사 전문보기

사업자번호 : 303-01-85619      통신판매업신고 : 2017-충북청주-0335      대표자 : 김종희

사업장주소 : 충북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마산리 14번지

대표전화 : 043-214-0173      개인정보관리책임 : 류정민

사업자번호 : 303-01-85619       통신판매업신고 : 2017-충북청주-0335       대표자 : 김종희

사업장주소 : 충북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마산리 14번지       대표전화 : 043-214-0173        개인정보관리책임 : 류정민